[New Book] 《셰일 혁명과 미국 없는 세계》 外
  • 조철 북 칼럼니스트 (sisa@sisajournal.com)
  • 승인 2019.02.17 16:05
  • 호수 15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쇼핑의 종말》《어중간한 나와 이별하는 48가지 방법》《내 인생, 방치하지 않습니다 》

셰일 혁명과 미국 없는 세계 
피터 자이한 지음│김앤김북스 펴냄│544쪽│1만9000원 
미국이 주도하고 책임져온 세계적 안전보장 체제와 자유무역 질서가 무너지고 있다. 문제는 세계 인구구조가 급격히 역전되면서 세계 소비가 줄고, 세계 경제가 긴축 기조에 돌입하는 바로 그런 때에 미국이 세계에서 자리를 비우게 된다는 점이다. 그로 인해 동반구의 권력 중심부들에서 어떤 지정학적 충돌들이 전개될지 펼쳐 보인다. 

온라인 쇼핑의 종말   
바이난트 용건 지음│지식노마드 펴냄│456쪽│2만원
유럽연합 e-커머스 집행위원장인 저자가 글로벌 쇼핑 트렌드와 미래에 대한 전망을 내놓았다. 리테일 분야의 최강자들인 아마존이나 알리바바 등의 전략을 소개할 뿐 아니라 이들 기업의 압도적인 위력 앞에서 자신만의 장점을 개발하기 위해 분투하고 있는 소규모 리테일 기업들의 전락과 사례도 풍부하게 담았다. 

어중간한 나와 이별하는 48가지 방법  
쓰루타 도요카즈 지음│부키 펴냄│228쪽│1만3000원
마이크로소프트 전 인사 담당자이자 행동심리 컨설턴트인 저자는 ‘노력보다 타력’ ‘의지보다 행동’ ‘열심보다 계속’을 추구하라고 이야기한다. ‘타력(他力)’이란 다른 사람의 힘뿐 아니라 시스템, 환경, 정보 등도 포함한다. 마음먹은 것을 계속 행동에 옮기고 목표를 달성하게 만드는 비법을 소개한다. 

내 인생, 방치하지 않습니다   
사라 윌슨 지음│나무의철학 펴냄│304쪽│1만4800원
평생 8가지 불안장애에 시달렸던 한 여성의 20년에 걸친 심리 보고서. 저자는 자신이 평생 겪은 수많은 시행착오와 실패, 좌절의 순간을 담담하게 들려주고, 불안과 우울을 이해하기 위해 최신 뇌과학 연구를 조사하고 여러 과학적 근거와 다양한 임상 사례를 연구하는 한편, 세계 각국의 전문가들을 인터뷰하면서 불안의 본질을 들여다본다.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