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그들은 왜 끝까지 대통령을 비호했나

마지막까지 ‘탄핵 반대’한 옹색한 주장들

박준용 기자 ㅣ juneyong@sisapress.com | 승인 2016.12.09(Fri) 17:41:56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 표결이 가까워 올수록 ‘그들의 몸부림’은 거세졌다. 바로 ‘탄핵반대’를 외친 ‘친박(친 박근혜계)’의 움직임이다. 그들은 끝까지 박 대통령 비호에 바빴다. 12월9일 열린 의원총회에서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는 의원들에게 탄핵안에 반대해줄 것을 강하게 설득했다. 또 다른 친박계 핵심 인사인 최경환 새누리당 의원은 의총에서 탄핵 반대 이유를 설명하는 자료를 돌렸다. 그는 탄핵 표결에 참여하지 않았다. 이날 새누리당 조원진 의원, 김진태 의원 등도 “‘탄핵’은 절대 안 된다”고 주장했다. 원외에서도 ‘탄핵 반대’를 외치는 언급이 있었다. 

 

하지만 그들의 ‘몸부림’과 상황은 다르게 진행됐다. 12월9일 오후 4시30분께 박 대통령 탄핵안 가결이 발표됐다. 재적 의원 299명중 234명이 찬성표를 던졌다. 이로 인해 대통령의 직무는 정지되고, 헌법재판소가 탄핵소추안을 심리하게 된다. 

 

이날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가결되면서 일부 ‘친박’의 목소리는 공허한 메아리가 됐다. 한때 정국을 주도했던 그들의 말은 이제 ‘소수의견’일 뿐이었다. 민심과 정계는 모두 ‘탄핵’을 말했다. 국민과 국회의원 10명중 8명 (한국갤럽, 탄핵안 투표)이 뜻을 모았다. 

 

‘탄핵안 가결’이 역사적 사건이듯, ‘탄핵 반대 주장’ 또한 역사에 남게 됐다. 그럼 그들은 왜 끝까지 대통령 탄핵 반대에 열을 올렸을까. 그들이 ‘박근혜-최순실 게이트’의 핵심으로 지목됐던 대통령을 옹호한 이유는 민심과 거리가 있었다. 그 ‘옹색한’ 이유들은 이랬다.

 

ⓒ 시사저널 박은숙


"대통령은 의혹에 대한 자신의 반론과 변론의 기회가 제대로 없었다…(중략)우리는 헌법과 법률에 의거해서 조치를 취해야 한다. 대통령의 직무를 정지시켜야 할 정도로 판단할 때는 사인보다 훨씬 더 신중하고 깊이 있게 헌법과 법률에 기초해 판단해야 한다…(중략)그런데 지금 단 한번의 직접 조사도 이뤄지지 않고 특검 조사도 이제 막 시작되는 상황에서 그 중대한 판결을 우리가 해야 한다…(중략)민심은 중요하지만 어떤 여론조사나 민심도 헌법과 법률 위에 있을 수 없다고 생각한다"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

“오늘날까지 20년 동안 대한민국의 미래와 국민의 삶을 반석 위에 올려놓은 지도자다. 그 기간 동안 단돈 1원도 자신을 위해 챙긴 적이 없는 지도자이자 저에게 단 한 번도 부당하고 불의한 지시나 일을 얘기한 적 없다…(중략)국정조사와 특검이 이제 막 시작된 상황에서 탄핵은 정치적으로나 법적으로 그리고 인간적으로도 도저히 용납될 수 없는 일이다. 야당은 나라의 운명도 국정 책임도 아랑곳하지 않은 채 정략적 욕심만을 채우려 하고 있다.”

-최경환 새누리당 의원-

“물러날 날짜를 정해서 알려달라고 해도 정치권은 답도 못주면서 제 욕심 차리기 바쁘다. 도대체 무슨 죽을 죄를 지었길래 이렇게 됐을까…(중략)야당이 제출한 탄핵소추안을 읽어봤다. 죄목을 잔뜩 갖다 붙였는데 근거는 없다. 검찰의 공범 공소장과 언론기사를 15개 첨부한 게 다다. 신문에 났으니까 유죄라는 거다. 결국 검찰의 중간수사결과와 언론기사를 가지고 대통령을 탄핵하겠다니 다른 나라에서 알까 두렵다. 대통령은 재판은커녕 아직 조사도 받지 않았다. …(중략)나라를 팔아먹은 것도 1원 한푼 받은 것도 없다. 최순실과 범죄를 공모했다는 건 추측에 불과하다.“

-김진태 새누리당 의원-

“국정조사와 특검이 진실과 진상 규명을 하는 상황에서 국회가 왜 탄핵을 하고 있나. 무슨 의도가 있는 것 아니냐. 그 의도가 조기대선을 위한 정략적 의도는 없는지 참으로 의심스럽다…(중략)최순실 게이트로 당장 대통령의 직무와 헌법 효력을 정지시켜야하는 합리적 근거가 어디에 있느냐. 거짓과 선동은 잠시 진실을 가릴 수 있어도 영원히 덮을 수는 없다. 침묵하는 다수의 국민은 헌정질서가 중단되고 대통령의 탄핵 문제를 심각하게 지켜보고 있다는 사실을 깨달아야 한다. 

-조원진 새누리당 의원-

“나라의 대통령이 광화문의 촛불 시위대, 야당, 그리고 언론에 의해 이루 말할 수 없는 모욕과 치욕을 받고 있는 국가, 이게 과연 법치국가인가…문화체육계 관련 분야에 대해 최순실이 박근혜 대통령을 팔아 호가호위하고, 박근혜 대통령이 이를 검찰주장대로 설령지원했다고 해서 그것이 국민이 선거라는 민주적 방식에 의해 선출한 대통령을 탄핵할 수 있는 사유가 된다는 말인가.”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

TOP STORIES

경제 > ECONOMY 2017.04.23 Sun
교도소에서도 급여 타는 재벌 회장님들
Culture > LIFE 2017.04.23 Sun
커피도 음식! 소문난 맛집을 벤치마킹 하라
Culture > LIFE 2017.04.23 Sun
연예기획사, 이젠 ‘빅3’ 아닌 ‘빅4’ 시대
ECONOMY > IT 2017.04.22 Sat
평판 바꾼 ‘갤럭시S8’, 판도 바꾼 디자인 전쟁
LIFE > Sports 2017.04.22 Sat
용병 타자들, 스트라이크존 넓어져 헛방망이질?
Health > LIFE 2017.04.22 Sat
고혈압 환자, 녹내장 위험 16% 더 높아
정치 > 사회 2017.04.22 Sat
[단독] 태극기집회 현장모금 12억원, 뭉칫돈도 수천만원 두 차례 입금
Culture > LIFE 2017.04.22 Sat
한국영화의 역사를 대변하는 안성기
OPINION 2017.04.23 일
[시론] 자본주의를 바꾸는 세 가지 변화
LIFE > Culture 2017.04.22 토
“오페라는 재미없고 어렵다는 편견 깨고 싶다”
LIFE > Culture 2017.04.21 금
굿즈를 얻기 위한 수단으로 전락한 책
LIFE > Culture 2017.04.21 금
[New Books] 세월호 다룬 《아름다운 그이는 사람이어라》 외
국제 2017.04.21 금
에르도안, 국민 눈·귀 막아 독재 연장한다
LIFE > Health 2017.04.21 금
골프 통증 허투루 대처하면 평생 골프 끊을 수 있다
LIFE > Culture 2017.04.21 금
[동영상 인터뷰] 나영석PD “NBC 직원 한국 와서 브리핑 때 울컥”
LIFE > Culture 2017.04.21 금
방송계의 패러다임 바꾼 혁명가, 나영석
LIFE > Culture 2017.04.21 금
‘봄나들이에 딱’인 각양각색 피크닉 푸드
사회 2017.04.21 금
열일곱 살 소녀는 왜 악마가 됐나
정치 2017.04.21 금
[Today]안철수 밀던 지지자들 모두 어디로 갔나?
LIFE > 연재 > Health > 명의 시즌2 2017.04.21 금
이홍수 이대목동병원 노인의학센터장이 말하는 건강 장수 비결
리스트 더보기
Welcome

SNS 로그인

facebook 로그인 naver 로그인
기존 회원 비밀번호 재발급
비밀번호 재발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