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동부브리핑] ‘복지 새 지평’ 광양시, 독거노인에 스마트로봇 보급
  • 전남 = 박칠석 기자 (sisa610@sisajournal.com)
  • 승인 2019.04.15 14: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차 복지혁명’ 간병인 역할…장애인·영유아로 확대
‘진남호국의 얼’ 여수거북선축제 내달 3일 개막
‘정원산업 중심지’ 순천시 20일 ‘정원의 날’ 기념행사

전남 광양시가 복지서비스의 새 지평을 열었다. 4차 산업 로봇기술과 복지 분야를 융합한 신개념의 복지서비스를 도입한 것이다. 

광양시는 지난 1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전국 지방자치단체 중에서는 처음으로 독거노인에게 스마트 로봇을 보급했다. 

스마트 로봇은 독거노인의 외로움을 달래주는 손주 역할뿐만 아니라 건강 이상 등의 비상 상황까지 챙겨주는 간병인 역할을 한다. 

시는 민선 7기 미래도시 공약사항인 ‘로봇산업 육성’을 추진 중이다. 지난해 산업자원부 산하인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이 시행한 ‘로봇 활용 사회적 약자 편익 지원사업’에 전국 최초로 선정됐다. 

이 사업은 고령자,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에게 안정적인 생활환경을 제공하고 삶의 질 향상을 위한 것이다. 전남테크노파크와 스마트 로봇 생산 기업인 스튜디오크로스컬쳐, 큐라코가 참여했다. 

시는 총 사업비 10억원(국비 6억원, 지방비 4억원)을 들여 ‘부모사랑 효돌’ 300대와 ‘배설케어로봇’ 64대를 5월 초까지 시범 보급한다. 

‘부모사랑 효돌’은 ‘부모사랑효돌’은 손자, 손녀 모습의 친근한 봉제 인형 로봇으로 알람 및 대화 기능을 통해 기상과 취침, 치매 예방 퀴즈 등을 통해 어르신의 생활관리 및 건강관리를 지원한다.

또 ‘배설케어로봇’은 대소변 자동감지 및 흡입, 세척, 건조 등의 비데 기능을 갖춰 타인의 도움 없이 대소변을 자동으로 처리해주는 스마트 로봇이다.

광양시는 장애인과 영유아 등으로 보급 대상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날 전달식에는 정현복 광양시장과 김성희 시의장, 전남테크노파크 유동국 원장을 비롯 유관 기관 관계자 등 120여 명이 참석했다.

정현복 광양시장은 “이번 사업은 로봇산업의 불모지인 광양시에서 4차 산업혁명 기술을 도입하는 첫 사례”라며 “앞으로 복지는 물론 다양한 분야에 로봇과 접목된 신산업 투자를 이어 가겠다”고 말했다. 

광양시, 스마트 로봇 전달식 ⓒ광양시
광양시, 스마트 로봇 전달식 ⓒ광양시

 

◇‘진남호국의 얼’ 여수거북선축제 내달 3일 개막
-통제영길놀이 등 볼거리, 즐길거리, 먹거리 ‘풍성’

올해 문화관광 육성축제이자 전남도 대표축제인 ‘여수거북선축제’가 5월 3∼5일 여수시 중앙동 이순신광장과 선소 일대에서 열린다.

올해로 53회째인 여수거북선축제는 ‘진남호국의 얼, 만세 불빛이 되다’라는 주제로 시민과 관광객이 어우러진 관광 체험형 축제로 치러진다.

축제 첫날은 ‘고유제’를 시작으로 이순신장군 동상 참배, 통제영길놀이, 개막식, 드론 라이트 쇼 등을 통해 임진왜란 당시 이순신 장군의 활약상을 역동성 있게 그려낼 예정이다.

이틀 날은 둑제와 연계한 전라좌수영 수군출정식, 해상 퍼레이드, 소년이순신 선발 대회 등으로 통해 축제 열기를 이어간다.  

마지막 날에는 5관 5포 지역 매구 경연대회, 용줄다리기 대회, 여수거북선가요제 등이 이어진다. 

이번 축제의 대표 프로그램은 통제영길놀이다. 거북선, 판옥선 등의 가장물을 통해 만나는 이순신 장군의 생애는 축제의 백미로 꼽힌다. 

길놀이는 시민 4000여 명이 참여하는 국내 최고의 길놀이 행사로 임진왜란의 전란사를 재현한다. 

축제 기간 선소 일원에는 가족단위 시민과 관광객을 위해 거북선, 판옥선, 모형등을 배치하고 어린이 인형극, 버스커 공연, 드론 라이트 쇼, 거북선 만들기 대회 등도 펼쳐진다.

축제 참여자는 임진왜란 육상유적지 순례, 신호연 체험, 타루비 탁본체험, 수군복‧구군복 체험, 좌수영 낭만버스 투어 등의 다양한 체험행사도 즐길 수 있다. 

시는 관객 몰입도를 높이기 위해 올해 길놀이 구간을 서교로터리에서 이순신광장까지로 단축했다. 

특히 드론 100대가 밤하늘을 화려하게 수놓으며 해전진법과 거북선, 이순신장군 등을 형상화하는 드론 라이트 쇼를 축제에 도입해 볼거리제공과 함께 축제의 선진화를 꽤 했다. 

이밖에 내실 있는 축제장 운영을 위해 주행사장을 종포해양공원에서 이순신광장으로 옮겼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여수거북선축제가 대한민국 문화관광축제에 진입하기를 기대한다”며 “볼거리, 즐길거리, 먹거리가 풍부한 이번 축제에 많은 시민과 관광객의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원산업 중심지’ 순천시 20일 ‘정원의 날’ 기념행사 

전남 순천시는 오는 20일부터 이틀간 순천만국가정원 일원에서 ‘정원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한다.

‘정원의 날’은 순천시가 대한민국 최초의 국제정원박람회를 개막한 날인 2013년 4월20일을 기념하기 위해 지정한 기념일이다. 

이번 행사는 대한민국 정원문화·산업 중심지로서 순천이 남긴 족적과 각오를 재조명하기 위한 것이다.

‘201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성공에 기여한 각 분야 관계자들을 초청할 예정이다.   

이날 기념식은 정원음악회를 시작으로 정원의 날 소개, 정원 퍼포먼스, 정원 다큐멘터리 상영, 정원 세미나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선보인다.   

기념식과 함께 잔디마당 인근에서 정원문화마켓을 운영하는 등 순천만국가정원을 방문한 관람객들에게 순천시가 그동안 축척해온 다양한 정원문화를 전파할 예정이다. 

21일에는 개방정원을 탐방하는 ‘열린정원 여행’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올해 기념행사를 계기로 정원문화·산업 중심지로서의 지위를 확고히 하고 정원의 날이 국가 기념일로 제정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흥에서 한 달 여행하기’ 참가자 모집
-19일까지 신청 접수…숙박·체험비 지원
 

고흥군은 올해 처음으로 추진하는 ‘고흥에서 한 달 여행하기’ 참여자를 오는 19일까지 모집한다.

‘고흥에서 한 달 여행하기’는 고흥군이 올해 처음 추진하는 장기체류 프로그램이다. 고흥 곳곳의 관광자원을 홍보하고 재방문 유도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취지다.

참여자는 7일 이상 30일 이내로 고흥에서 여행할 수 있다. 군에서는 여행기간 숙박비 1일 5만원을 지원한다. 

프로그램 운영비(체험료·입장료 등)는 10만원 한도 내에서 50% 지원하며, 숙박비와 체험료의 초과되는 비용과 식비·교통비는 여행자가 부담한다.

숙박은 팔영산자연휴양림, 마복산목재문화체험장, 연홍도펜션 등 군 지정 시설 중 여행 목적과 취향에 따라 자율선택이 가능하다.

체험프로그램으로는 편백 치유 프로그램, 분청사기 만들기, 연홍도 미술체험 등 다양한 체험이 가능하다.

참여 자격은 만18세 이상, 광주·전남지역 외 거주자로 누구나 가능하다. 여행작가나 파워블로거 등 고흥의 관광콘텐츠를 적극 홍보할 수 있는 전문가를 우대 선정한다.

 

◇‘차향 속으로’…보성다향대축제 내달 2일 개막

보성군은 대한민국 대표축제인 보성다향대축제를 5월 2∼6일 한국차문화공원과 차밭 일원에서 연다고 15일 밝혔다.

올해 45회째를 맞는 보성다향대축제는 가족이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과 야간 행사로 관광객을 맞을 계획이다.

놀이공원에서 볼 수 있는 '녹차 요정 퍼레이드'를 즐길 수 있고 '가족 추억 제작소'에서 색다른 추억을 만들 수 있다.

녹차 푸드 쇼에서는 다양한 녹차 음식과 레시피가 현장에서 공개된다. 그린티 럭셔리 테라피 프로그램에서는 1:1 맞춤형 체질 진단과 녹차 테라피를 체험할 수 있다.

보성군은 이번 축제에서 기획·특별행사를 비롯해 차 문화 체험·전시·경연, 차(茶)마켓 등 8개 분야 70여 종의 프로그램으로 차와 축제의 대중화를 이끌 계획이다.

어린이와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키즈 에어바운스, 세계 스트라이더 자전거&킥보드 대회, 실내정원 곤충체험, 찻잎 따기, 어린이 인형극 등 체험 프로그램을 확대했다.

잔디공원에 마련된 그린티 쉼터에서 차를 마시며 여유를 즐길 수 있다. 이밖에 녹차비누 만들기, 녹차 캔들 만들기, 소원 등 만들기, 바람개비 만들기, 한지공예 만들기 등 체험 행사도 풍성하다.

보성군은 오는 24일 광화문 광장에서 웰니스 보성 도시 브랜드 선포식을 열 예정이다. 

제45회 다향축제 장면 ⓒ보성군
지난해 열린 보성다향대축제에서 외국인 관광객들이 차 만들기 체험을 하고 있다. ⓒ보성군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