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lth
직장인 최광일씨는 하루 11시간을 앉은 채로 보낸다

업무 대부분은 컴퓨터 앞에서 이뤄진다. 최씨(30)는 “오래 앉아서 일하니 확실히 자주 피곤하다”며 “목과 허리 통증도 느껴지곤 한다”고 말했다. 요즘엔 몸을 일부러 움직이기 위해...

고관절 골절, 10년 만에 2배 증가

국내 고관절(골반과 대퇴골을 잇는 관절) 골절 환자가 10년 만에 2배 가까이 증가했다. 고령층일수록 고관절 골절 발생률과 1년 내 사망률이 급격히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홍상...

‘사람 변했다’ 소리 듣는 40~50대 ‘초로기 치매’

냉장고 문을 열고 “뭘 꺼내려고 했더라?”거나 평소 얌전하던 사람이 별것도 아닌 일에 자주 화를 낸다면 치매를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사실 이런 변화는 미미해 스트레스나 바쁜 일...

같은 듯 다른 허리디스크와 척추관협착증 

허리디스크와 척추관협착증은 병원을 찾는 허리 통증 환자의 대부분을 차지한다. 두 질환은 허리가 아프고 다리가 당긴다는 공통점이 있지만 원인과 경과는 물론 치료 방법도 다르다. 그래...

극심한 옆구리 통증엔 요로결석 의심

여름이 빨리 지나가기를 기다리는 사람이 있다. 요로결석을 경험한 사람들이다. 요로결석의 고통은 산후통에 버금갈 정도이기 때문이다. 요로결석 환자는 여름철에 가장 많다. 건강보험심사...

의사가 추천하는 열대야 속 ‘꿀잠’ Tip 

열대야로 잠을 못 자는 사람이 많다. 잠을 설치는 일이 늘어나면 불면증에 시달릴 수도 있다. 잠을 잘 자기 위해서는 빛이 줄어들고 체온이 떨어져야 하는데, 여름에는 낮이 길고 기온...

10~30대 ‘크론병’ 늘어나는 이유

대학생 김아무개씨는 복통이 잦아 수업 중에 화장실을 찾는 일이 늘었고 항문에 통증까지 생겼다. 장염인 줄 알고 병원을 찾았는데 크론병 진단을 받았다. 김씨처럼 젊은 층에서 크론병이...

‘핑크칼라’, 화이트칼라 여성보다 불규칙한 생리 주기 위험 1.6배

직군과 근무 시간이 여성 직장인의 생리 주기에 영향을 미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원자력병원 산부인과와 성모병원 직업환경의학과 공동 연구팀은 2010~12년 직장 여성을 대상으로...

발가락 휘는 무지외반증…수술할까, 말까?

여름철이 되면 샌들이나 슬리퍼 등 발이 드러나는 신발을 신고 다니는 경우가 많다. 그런데 발이 예쁘지 않아 고민하는 사람들이 있다. 발이 미우면 발을 드러내놓고 다니기도 그렇지만 ...

물구나무서기를 피해야 하는 질환 ‘녹내장’

물구나무서기나 거꾸로 매달리는 행동으로 유발될 수 있는 질병이 있다. 안압이 높아져 시신경이 손상되는 녹내장이다.녹내장은 황반변성, 당뇨망막병증과 함께 실명을 부르는 3대 안과 질...

“방탄 커피, 심혈관질환 유발”

다이어트 식품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방탄 커피에 대해 관계 당국이 심혈관 질환 위엄을 높일 수 있다고 경고했다. 식약처는 8월7일 방탄 커피 등 다이어트 제품을 허위·과대 광고로 ...

‘모디즈(Mobile Disease)’가 당신을 노린다

휴대전화가 세상에 처음 나온 것은 1973년이다. 10년 후인 1983년엔 보편화됐다. 아이폰이 2007년에 출시되면서 스마트폰 시대가 열렸다. 당시 세계적으로 100명당 50건이...